배너 닫기
후원하기
뉴스등록
포토뉴스
RSS
자사일정
주요행사
네이버톡톡
맨위로

에도 시대의 발자취가 남아있는 도쿄

등록일 2013년12월19일 14시04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
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


도쿄의 옛 이름은 에도이다.

'도쿠가와 막부'라고도 부르는 에도 막부 정권때 수도가 된 이후 현재까지도 일본의 수도 역할을 하고 있는 도쿄에는

신사, 박물관, 미술관 등 볼 거리가 많다.

특히 에도 시대때 세워진 신사는 그 정취만으로 충분한 관광명소이다.



통일의 기초를 닦은 사람은 오다 노부나가, 통일을 이룩한 사람은 도요토미였지만

통일 후 정작 쇼군이 된 사람은 도쿠가와 이에야스이다.

그는 에도에 막부를 세웠는데, 이후 260년 간을 에도 시대라고 한다.
본 기사는 뉴스솔루션의 데모페이지 입니다.
등록된 기사는 테스트용도이며 비회원이 복사한 자료일수도 있습니다.
test9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
올려 5 내려 0
관련뉴스 - 관련뉴스가 없습니다.
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
입금할 금액은 입니다. (입금하실 입금자명 +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)

가장 많이 본 뉴스

경제 사회 정치 세계 만평

포토뉴스 더보기

기부뉴스 더보기

현재접속자 (명)

Query Time : 1.27 sec (This is only view Demo)